Allcon News

하루에만 600억弗 M&A '빅딜'…"글로벌 경기회복 신호탄 올랐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올콘 작성일19-11-27 11:47 조회119회 댓글0건

본문

하루에만 600억弗 M&A '빅딜'…"글로벌 경기회복 신호탄 올랐다"




지난 25일 증권·명품 등 굵직한 인수합병 다섯 건 쏟아져
美 1위 온라인 증권사 찰스슈와브 프랑스 명품 패션그룹 LVMH 스위스 제약사 노바티스 등 발표
美 1위 온라인 증권사 찰스슈와브 프랑스 명품 패션그룹 LVMH 스위스 제약사 노바티스 등 발표
글로벌 경기침체 우려 수그러들고 각국 금리인하로 유동성 넘쳐 자금조달 부담 줄어들어 활기
경쟁사 밀어내고 신성장 기반 마련 대형 M&A 계속 이어질 전망 제록스의 HP 인수 여부 주목

글로벌 인수합병(M&A) 무대에 큰 장이 섰다. 25일(미국 현지시간) 하루에만 다섯 건, 600억달러(약 70조5000억원) 규모의 M&A 소식이 전해졌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합의에 대한 기대로 글로벌 경기가 살아날 것이란 전망이 나오면서 글로벌 기업들의 M&A도 활발해지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또 세계 각국의 금리 인하 추세로 기업의 자금 조달 부담이 줄어든 것이 M&A가 늘고 있는 이유로 꼽힌다.


- 관련기사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닫기
아이디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