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con News

성남 은혜의강 교회 신도 40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올콘 작성일20-03-16 11:27 조회51회 댓글0건

본문


  

 15일 경기 성남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나온 수정구 양지동 은혜의 강 교회 주변을 소독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성남 은혜의강 교회 신도 40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집단감염 총 46명으로 늘어…구로콜센터 이어 수도권서 2번째 규모

신도 135명 전수 조사에 나서



16일 경기 성남시는 은혜의 강 교회 신도 40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은혜의 강 교회와 관련된 확진자는 모두 46명이다. 은혜의 강 교회 확진자들은 지난 8일 함께 에배를 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9~15일 은혜의 강 교회 목사 부부와 신도 등 6명이 차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당시 정부와 경기도는 사전에 종교집회 자제를 요청했다. 집단감염을 우려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은혜의 강 교회는 일요일인 이날 교회에서 예배를 본 것으로 확인됐다. 


시는 8일 예배에 참석한 90여명 등 전체 신도 135명을 대상으로 검체 검사를 진행했다. 


이 가운데 106명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추가 확진자 40명 외에 음성 판정 58명, 재검사 8명이다. 


추가 확진자 40명 가운데 34명은 성남시 거주자이다. 나머지 6명은 서울 송파구, 노원구 각각 1명, 부천시 2명, 인천 계양구 2명 등이다. 


시에 따르면 1998년 설립된 은혜의 강 교회는 주 2회 1시간씩 열리는 예배마다 100여명의 신도가 참여했다. 시는 은혜의 강 교회가 소속된 한국독립교회 선교단체 연합회에 지원을 요청했다. 은혜의 강 교회 신도와 관련해 1대1모니터링 팀을 구성하기로 했다.


또 관할 보건소인 수정보건소에 상황총괄반을 구성해 대책본부를 만들기로 했다. 경기도 역학조사관과 함께 특별역학조사반을 꾸려 대응하기로 했다. 


은혜의 강 교회는 9일부터 22일까지 자진 폐쇄한 상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닫기
아이디
비밀번호